대구오페라하우스, 2022 공연예술경영대상 수상

2022-12-07 18:18 출처: 대구오페라하우스

수상중인 대구오페라하우스 정갑균 관장

대구--(뉴스와이어) 2022년 12월 07일 -- 대구오페라하우스가 한국공연예술경영협회 창립 40주년을 맞이해 열린 ‘제13회 공연예술경영상 시상식’에서 최고상인 공연예술경영대상(김용현상)을 받았다. 행사는 12월 6일 오후5시 예술의전당 오페라하우스 콘퍼런스홀에서 진행됐다.

‘공연예술경영상’은 우리나라 공연예술분야 발전에 공헌한 경영인과 예술가의 업적을 널리 알리기 위해 2008년에 제정됐다. 그 중 ‘공연예술경영대상’은 공연기획자로서 한국 공연예술진흥의 초석을 다진 전 국제문화회 대표 故김용현 씨를 기리고자 ‘김용현 상’으로 명명됐다.

한국공연예술경영협회는 대구오페라하우스가 대한민국 유일의 오페라 제작극장으로서 2003년 개관 이후 ‘대구국제오페라축제’의 성공적인 개최 및 유네스코 음악창의도시 대구의 문화예술발전에 크게 이바지한 공을 인정받아 이번 공연예술경영대상을 받게됐다고 밝혔다.

삼성그룹의 기부채납으로 2003년 대구 제일모직 부지에 개관한 대구오페라하우스는 40만 명에 이르는 누적 방문객 수와 84%의 평균 좌석점유율을 기록하는 등 놀라운 실적을 기록해왔다. 2022년 ‘제19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에서 개막작인 ‘투란도트’와 폐막작인 윤이상의 ‘심청’을 자체 제작하고, 독일 만하임국립오페라극장의 바그너 오페라 ‘니벨룽의 반지’ 전편, 이탈리아 페라라시립오페라극장의 모차르트 오페라 ‘돈 조반니’를 선보이는 등 독보적인 기획력으로 국내외 클래식 애호가들의 문화예술 수준을 한층 높였다는 평을 받았다.

상을 받은 정갑균 대구오페라하우스 관장은 “문화예술계에서 이처럼 권위 있는 상을 받아 굉장히 큰 영광”이라며 “향후에도 국내외 여러 예술단체와의 네트워크를 꾸준히 강화해 한국 공연예술의 발전에 이바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대구오페라하우스 개요

2022년 10월 1일 자로 재단법인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재단법인 대구문화예술진흥원으로 통합됐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