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싸인, 레드블루와 바디코디 플랫폼-전자계약 서비스 연동 MOU 체결

피트니스 센터 필수 회원 계약을 바디코디 플랫폼에서 비대면 체결
모두싸인 전자계약 연동으로 바디코디 플랫폼 고도화

2021-11-15 08:00 출처: 모두싸인

왼쪽부터 레드블루 이석훈 대표와 모두싸인 박상현 부대표가 ‘전자계약 연동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5일 -- 전자계약 서비스 모두싸인(대표 이영준)이 피트니스 센터 통합 운영 플랫폼 레드블루(대표 이석훈)와 11월 11일 바디코디 플랫폼-전자계약 서비스 간 연동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모두싸인은 카카오톡, 이메일로 계약을 체결할 수 있는 비대면 전자계약 서비스로 △문서 업로드 △계약서 전송 △사인·도장 생성 △서명 입력 등 계약 체결에 필요한 모든 기능과 계약서 보관 및 관리도 원스톱으로 할 수 있다. 특히 API 연동을 통해 기업 서비스와 연동해 기업 내부 시스템 및 프로그램에서도 전자계약을 이용할 수 있다.

레드블루가 운영하는 피트니스 센터 통합 운영 플랫폼 ‘바디코디’는 △모바일 간편 결제 △앱 예약 및 수업 관리 △급여 정산 △고객 관리 △임직원 관리 등 피트니스 센터 운영에 필요한 운영 관리 소프트웨어와 연계된 모바일 앱을 통해 고객 서비스 강화 및 매출 성장을 위한 모든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 체결 및 서비스 연동으로 바디코디 플랫폼에서 신규 회원 가입 계약 및 갱신 회원 계약을 모두싸인 전자계약 기능을 이용해 비대면으로 진행할 수 있게 된다. 바디코디를 이용하는 피트니스 센터는 체결한 회원 계약서를 바디코디 플랫폼에서 상시 열람·관리할 수 있다.

레드블루 이석훈 대표는 “양 사 서비스 연동으로 피트니스·필라테스 센터들이 종이 계약서를 따로 보관해야 하는 운영상 불편함을 디지털로 전환, 더 안전하고 효율적인 솔루션으로 해결할 수 있게 됐다”며 “회원 계약서 외 서명이 필요한 기타 영역에도 바디코디 플랫폼 내 전자계약 기능을 피트니스 센터 운영에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플랫폼을 확장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모두싸인 박상현 부대표는 “회원 계약서, 신청서, 동의서 등 계약서 작성과 문서 서명이 많은 피트니스 센터에서 운영 및 회원 관리가 더 효율화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업계 1위 플랫폼인 양 사 서비스가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서비스 연동 뒤에도 협업 방안을 꾸준히 모색할 것” 이라고 말했다.

모두싸인 개요

모두싸인은 이메일, 카카오톡으로 언제 어디서나 법적 효력있는 계약을 체결할 수 있는 비대면 전자계약 서비스다. 문서 업로드, 서명 요청(계약서 전송)·입력, 체결 완료까지 계약의 모든 과정을 자동화하며, 계약 상태 확인 및 계약서 보관·관리까지 비즈니스 기본이 되는 계약에 필요한 모든 것을 따로 프로그램을 구축하거나, 앱 설치 없이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는 B2B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다. 현재 한국존슨앤드존슨, 맥도날드, 카카오, 대웅제약, 마켓컬리, 토스 등 13만여개 기업 고객, 190만여 가입자를 확보한 국내 전자계약 1위 서비스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