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스-에스토니아 핀테크 기업 프리페이웨이, 크라우드펀딩 진행

2019-03-27 10:00 출처: 프리페이웨이

국제 비즈니스의 새로운 패러다임 PrepayWay

PrepayWay 공동설립자 Frank Emmert의 PrepayWay 서비스 소개 영상

바르, 스위스--(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27일 -- 스위스-에스토니아 핀테크 기업 프리페이웨이(PrepayWay)가 지분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진행 중이다.

3월 19일부터 시작된 이번 크라우드펀딩에 참여하면 핀테크 스타트업 프리페이웨이(PrepayWay Systems Estonia OÜ)의 지분을 갖게 된다. 프리페이웨이는 세 가지의 주요 서비스(PrepayWay Real Estate, PrepayWay Global Trade, Elleeo)를 개발 중이며, 자체 토큰인 인빗(InBit) 토큰 발행을 계획하고 있다.

프리페이웨이는 다양한 기업 간의 국제 계약, 협업, 결제를 간편화하는 블록체인 생태계를 구축한다. 기존의 문서 작업 흐름 관리 시스템에 의존하는 국제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효율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프리페이웨이는 블록체인과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을 기반으로 한 올인원 플랫폼을 창안했다. 이는 변호인, 은행, 에스크로 사업자 그리고 중재 기관의 기능을 모두 융합하여 국제 거래의 모든 과정을 하나의 플랫폼에서 진행할 수 있게 한다.

주요 서비스 중 하나인 부동산 계약 및 에스크로 툴은 프로토타입까지 완성되었으며, 자금 조달 플랫폼인 Elleeo는 데모 버전이 출시되어 있어 실계정 생성 후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다. 온라인 계약서 템플릿, 법정통화-암호화폐 통합 결제 게이트웨이 등 각 서비스의 핵심 요소들은 실제 비즈니스에 바로 도입할 수 있도록 고안되었다.

프리페이웨이의 CEO Nikolai Kalinin은 “거래의 시작부터 끝을 위한 솔루션은 국제 비즈니스 시장에 이제껏 존재하지 않았다”며 “때문에 프리페이웨이가 새롭게 제안하는 서비스가 꼭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스마트폰이 다양한 기능들을 하나의 기기에 결합함으로써 소통하는 방식을 바꾸었듯이, 프리페이웨이는 기업들의 사업 방식을 변화시킬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곧 2주년을 맞이하는 프리페이웨이는 그동안 플랫폼의 기틀을 마련하고 부동산, IT 업계 등에 독특한 솔루션을 알리는 데에 주력해왔다. 작년 4월에 개최되었던 런던 블록체인 엑스포를 취재한 포브스 매거진의 Jason Bloomberg는 유망한 프로젝트 중 하나로 프리페이웨이를 소개했다(기사 원문: https://www.forbes.com/sites/jasonbloomberg/2018/04/23/how-to-make-money-with-blockchain-despite-the-hype). 그는 프리페이웨이가 탈중앙화의 요소와 중앙 집중식 사업 운영 사이의 적절한 타협점(happy medium)을 발견한 프로젝트라고 언급했다.

프리페이웨이 개요

스위스 핀테크 기업 프리페이웨이(PrepayWay AG)는 다양한 기업 간의 국제 계약, 협업, 결제를 간편화하는 블록체인 생태계를 개발한다. 프리페이웨이는 변호인, 은행, 에스크로 사업자 그리고 중재 기관의 기능을 모두 융합한 솔루션으로 기존의 비즈니스 모델을 혁신할 것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