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강남장애인복지관과 ‘옆자리를 드립니다!’ 진행

장애인-비장애인 매칭해 활동
장애인식 개선의 장 마련

2018-07-18 11:16 출처: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7차 옆자리를 드립니다! 2회차 프로그램 중 롯데월드에서 단체사진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7월 18일 --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이사장 이수성)는 제7차 ‘옆자리를 드립니다!’를 강남장애인복지관(관장 허명환)과 함께 6월 19일과 7월 16일에 진행했다고 밝혔다.

‘옆자리를 드립니다!’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일대일로 매칭해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장애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형성하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으로, 2012년부터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가 진행하고 있다.

장애인식 개선 효과를 높이기 위해 2회에 나눠 실시된 7차 ‘옆자리를 드립니다!’는 강남장애인복지관 이용자 12명과 비장애인 참가자 12명이 1:1로 매칭돼 활동했다.

첫 번째 만남에 창의미술 프로그램을 진행해 도화지에 다양한 그림을 그려 자신을 소개했고, 참가자들이 함께 팀을 구성해 게임을 통한 협동심과 성취감을 높였다.
 
두 번째 만남에는 잠실 롯데월드에서 함께 놀이기구를 타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어떤 놀이기구를 탈지 짝꿍과 이야기를 나누고 스스로 결정하는 시간을 통해 장애인식 개선의 장을 마련했다.

행사에 참여한 하채운 씨(21세)는 “장애인과 함께하는 활동은 처음이었는데 책으로 보는 것과 달리 직접 만나보니 편견이 없어지고 마음의 문을 열 수 있게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개요

장애인먼저실천운동은 장애인을 배려하고 함께 살아가는 국민운동으로, 장애인의 사회통합 촉진을 위한 전국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대한민국1교시, ‘뽀꼬 아 뽀꼬’ 캠프, 뽀꼬 아 뽀꼬 음악회, 비바챔버앙상블 운영, 모니터 사업, 장애인식개선 드라마 제작 등 다양한 인식개선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